김 총리 “선택에 책임 물어야…미접종자 의료비 자부담 고민”

김부겸 국무총리는 단계적 일상회복 이후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이른바 ‘긴급 멈춤’이 거론되는 것과 관련해 “후퇴 카드를 쓰기는 어렵다, ‘백도’는 안된다”고 말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