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꿇느니 서서 죽겠다”…”윤석열 검찰 시절도 수십만 건”

대선 후보들도 이 사안을 놓고 치열하게 맞붙었습니다.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는 공수처가 미친 사람들 아니냐며 비난 수위를 끌어올렸고, 민주당 이재명 후보는 윤 후보가 검찰총장일 때 검찰 역시 수십만 건을 조회했다며 사찰이 아니라고 주장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