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영국 “정의당, 주저앉을 수 없어…’심상정 있는’ 대선 만들어달라”

심장정 정의당 대선 후보가 선거 일정을 중단하고 칩거에 들어간 것과 관련해, 여영국 당 대표는 책임을 통감한다면서 인적 쇄신에 나서겠다고 밝혔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