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씨 현안 속에서

윤씨, 현안 속에서 한일관계 개선 추진

(서울=연합뉴스) 윤석열 신임 대통령이 내세운 한일 외교의 새 시대가 오는 6월 한일 외교장관 회담을 통해 본격화된다.

한국 정부 소식통은 박진 한국 외무상이 일본을 처음 방문하여 하야시 요시마사 일본 외무상을 만난다고 밝혔습니다.

파워볼사이트 양 정상은 윤 장관과 기시다 후미오 총리가 정상회담을 하고, 남아 있는 역사 분쟁 등의 문제를 조속히 해결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윤 의원은 전임 문재인 정부에서 악화된 일본과의 관계 개선 의지를 표명했다.

한국 정부의 한 소식통에 따르면 박 대통령은 방일 중 하야시에게 한일 간의 남은 문제가 조속히 해결되길 바라는 마음을 직접 전달할 예정이다.

또한 기시다와 윤 장관은 6월 말 마드리드에서 열리는 북대서양조약기구(North Atlantic Treaty Organization)

정상회의에 참석할 예정인 만큼 두 아시아 정상의 대면 회담을 위해 일본 측과 의제를 협의할 예정이다.

파워볼사이트 추천 그러나 이러한 회담이 성사되더라도 한일 관계 정상화에 대해서는 넓은 의미에서 합의할 것으로 예상된다.

일본의 수출규제 강화에 대한 한국의 강한 반대는 물론,

한반도에서 징용된 징용자들의 전쟁 관련 소송과 이른바 위안부 문제 등 해결해야 할 문제가 많기 때문이다. 반도체 재료에 대해 한국에.

한국 측은 윤 장관이 연내 공동으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한 차례 더 회담을 하기 위해 일본을 방문하는 2단계 시나리오를 마련했다.

미국의 압박하에
한일 관계를 빠르게 개선하려는 움직임의 이면에는 북한의 핵과 미사일 개발 진전을 감안할 때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한일 관계를 조속히 강화하려는 바람이 있다.

윤씨

또 다른 정부 소식통은 “바이든 행정부 고위 관리들이 한일 관계 개선을 거듭 촉구해왔다”고 밝혔다.

파워볼 추천 바이든 행정부는 지난 월요일 한국과 일본을 포함하는 인도-태평양 경제 프레임워크(Indo-Pacific Economic Framework)

출범과 같은 조치로 중국에 대응하는 새로운 경제 질서 수립을 추진하고 있다.

미국은 또한 반도체 공급망을 강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반도체 재료에 대한 일본의 한국에 대한

수출 통제를 둘러싼 분쟁이 가능한 한 빨리 해결되기를 바랍니다.

양쪽 모두에 대한 정치적 비용
이때 관건은 원고들의 지지층과 국내 여론도 쟁취할 수 있는 가장 큰 현안인 피징용자 관련 소송에 대해 윤 정부가 일본이 수용할 수 있는 해법을 제시할 수 있느냐가 관건이다.More news

한국 법원은 Nippon Steel Corp.과 Mitsubishi Heavy Industries Ltd.의 자산을 청산하도록 명령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