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부패 · 일탈한 사람과 통화했다고 배제하면 누가 남나”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는 오늘 자신의 최측근인 정진상 선대위 비서실 부실장과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의 통화 논란과 관련, “부패·일탈한 사람과 통화했다고, 그 사람과 아는 사이라고 배제하면 누가 남아나나”라고 말했습니다.

기사 더보기